패션그룹형지는 올해 상반기 영업이익이 목표치를 12억원 초과 달성한 120억원을 기록, 임직원에 성과급을 지급했다고 22일 밝혔다.

상반기 매출은 300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슷한 수준을 기록했다.

형지는 목표치를 초과한 12억원 중 일부를 임직원들에게 성과급으로 차등 지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최병오 패션그룹형지 회장은 "메르스 사태 등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노고를 아끼지 않은 임직원에 진심으로 감사하다"면서 "앞으로도 값진 성과는 임직원, 대리점, 협력업체들과 나누는 기업으로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