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를 부탁해 / 냉장고를 부탁해 사진=JTBC 방송 캡처

냉장고를 부탁해

'냉장고를 부탁해' 보아의 냉장고가 공개됐다.

20일 방영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보아와 샤이니 키가 게스트로 출연한 가운데 8인의 셰프 군단이 화려한 요리 대결을 펼쳤다.

이날 보아의 냉장고에는 유통기한이 2006년도까지인 들깨가루, 얼린 회 등의 재료로 모두를 충격에 빠트렸다.

특히 유통기한이 1년 단위인 겨자들이 발견돼 웃음을 주었다. 겨자는 냉동실에서도 발견돼 스튜디오가 발칵 뒤집어졌다.

한편, JTBC '냉장고를 부탁해'는 출연진이 자신의 집에 있는 냉장고를 직접 스튜디오로 가지고 와 그 안에 있는 재료로 음식을 만들어 대결을 펼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9시 40분 방영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