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소재 창고서 화재가 발생해 9700만원의 재산 피해가 발생했다.

19일 오전 6시 50분께 경기도 남양주시 별내면에 있는 창고에 불이나 5시간여 만에 꺼졌다.

불은 창고 건물과 창고 안에 보관돼 있던 프린터, 잉크 등 사무용품을 태워 9700만원(소방서 추산)의 피해를 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