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소연 곽도원 / 사진=라디오스타 장소연 캡쳐, 한경닷컴 DB

장소연 곽도원

배우 곽도원과 장소연이 열애 사실이 화제인 가운데, 두 사람의 만남 계기가 눈길을 끈다.

곽도원의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17일 오후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장소연 씨와 열애는 사실이지만, '제주도로 신혼집을 알아보러갔다'는 이야기는 사실무근이다"라고 밝혔다.

장소연 측 역시 "최근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뒤 인연이 됐다"며 "이를 계기로 만남을 시작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앞서 장소연은 MBC '황금어장 -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짝사랑하는 사람이 있다고 고백했다.

이날 장소연은 "그 사람이 거부하는 이유가 뭐냐?"는 김구라의 질문에 "제가 너무 적극적이라서 그런 것 같다"며 "받아줬으면 좋겠다"고 털어놨다.

한편 스포츠서울은 17일 "영화 '곡성'에서 호흡을 맞춘 곽도원과 장소연이 실제 연인으로 발전했다"며 "두 사람이 현재 제주도에서 살 집을 알아보고 있다"고 보도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