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젠(16,400700 +4.46%)은 최대주주가 케이엠에이치(KMH(12,600800 +6.78%))에서 박윤배씨외 1인(3.76%)으로 변경됐다고 13일 공시했다.

엠젠 측은 "변경 전 최대주주인 케이엠에이치를 대상으로 제3자배정 유상증자를 추진중에 있다"며 "납입 후 케이엠에이치의 지분율은 16.02%가 될 예정이어서 유상증자 납입 후 최대주주가 재변경 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