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날드 투스크 유럽연합(EU) 정상회의 상임의장은 12일(현지시간) 예정된 EU 정상회담을 취소했다고 밝혔다.

당초 EU 28개국 정상이 벨기에 브뤼셀에 모여 그리스 사태를 논의할 예정이었으나 이를 취소하고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 정상들만 모여 논의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증권금융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