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MBC 무한도전

2015 '무한도전 가요제'의 파트너 선정 결과가 공개된다.

지난 주 '가면무도회' 첫 번째 이야기를 통해 공개된, 2015 '무한도전 가요제'를 멤버들과 함께 꾸밀 뮤지션은 윤상, 박진영, GD&태양, 아이유, 자이언티, 밴드 혁오 등 6팀이다.

오늘(11일) 방송에서는 뮤지션 6팀과 '무한도전' 멤버들 간의 파트너 선정 현장이 공개된다. 파트너 선정에 앞서 멤버들은 각자 자신을 어필하기 위한 무대를 선보일 예정. 격정적인 댄스곡을 선보인 멤버부터 특유의 가창력을 뽐내 뮤지션들을 놀라게 한 멤버까지, 뮤지션들의 생생한 반응이 이어졌다.
이어진 파트너 선정 시간에서는 뮤지션들과 멤버들이 원하는 사람과 팀을 이루기 위해 불꽃 튀는 신경전을 펼쳤다. 자신이 원하는 짝을 이루더라도 언제든 이의를 제기할 수 있는 룰이 더해져 예측할 수 없는 것은 물론, 흥미진진한 분위기가 이어졌다고.

한편, 방송에서는 파트너 선정 후 팀별 첫 만남 현장도 공개될 예정이다. 과연 그들의 만남은 어떤 모습일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높인다.

MBC '무한도전'의 축제, 2015 '무한도전 가요제'의 이야기를 꾸며갈 여섯 개의 팀은 오늘(11일) 오후 6시 20분에 공개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