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노스(2,97055 +1.89%)는 10일 자회사 드림씨아이에스 지분 매각에 대한 정식 계약(SPA)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리노스는 드림씨아이에스 보유지분 70% 전량을 타이거 메드에 매각하게 됐다. 매각 대금은 총 270억원이다. 리노스는 지난해 3월 드림씨아이에스 지분 70%을 131억원에 인수한 바 있다. 매각 차액은 약 140억원에 달한다.

이웅상 대표는 "이번 지분 매각을 통해 대규모 자금이 확보된 만큼, 향후 B&B코리아와 협업해 화장품 유통사업에 진출하는 등 새로운 성장동력 확보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 리노스는 마유크림으로 유명한 B&B코리아와 공동사업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화장품사업 진출을 위한 준비가 진행 중이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