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중공업(3,26570 +2.19%)은 10일 계열사 대륜발전과 별내에너지의 지분매각설에 대한 조회공시 답변에서 "NH투자증권과 한국산업은행을 매각주간사로 선정해 두 계열사 지분매각을 위한 절차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