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넥스(15,950150 +0.95%)는 바이오의약품 생산을 늘리기 위해 한화케미칼이 소유한 충북 청주시 소재 토지와 건물, 기계(오송 공장) 등을 600억원에 취득키로 했다고 9일 공시했다.

권민경 한경닷컴 기자 kyou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