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엔진빌더 DMD에 27억 규모 공급
"中 시장점유율 확대해 나갈 것"
케이프(3,10560 -1.90%)는 국영 중국선박공업집단(CSIC)그룹 산하의 최대 엔진빌더인 DMD와 실린더라이너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계약금액은 약 27억원으로, 이는 지난해 매출의 12.2%에 해당하는 규모다.

이번 계약은 DMD가 진행하는 프로젝트에서 최신형의 엔진이 요구됨에 따라, 기존 중국업체가 제작하는 실린더라이너와는 달리 높은 기술력을 보유한 케이프에 제작을 의뢰하며 성사됐다.

국영 중국선박중공업집단은 중국에서 가장 큰 선박제조수리그룹 중 하나다. 46개의 공업기업과 28개의 과학기술연구원 및 연구소를 가지고 있으며, 총 자산은 약 1900억위안이다.

케이프 관계자는 "우리 실린더라이너 제작 기술과 노하우를 평가한 결과가 이번 계약체결로 나타났다"며 "앞으로 해외 시장을 적극 공략해 세계 시장 점유율 확대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