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송원근 / 송원근 사진=MBC 방송 캡처

송원근

'올드스쿨' 송원근이 '복면가왕' 출연에 얽힌 사연을 밝혔다.

8일 방송된 SBS '김창렬의 올드스쿨'에는 배우 송원근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김창렬은 송원근에게 "'복면가왕'에는 어떻게 출연하게 됐냐"고 물었다. 송원근은 "'복면가왕' 측에서 출연제의가 왔다. 가수로서는 힘든 시절이 많아 두려워서 '제가 할 수 있을까요?'라고 거절 의사를 내비쳤었는데 할 수 있다고 (격려)해주시더라"라고 출연 계기를 설명했다.
송원근은 "노래를 해 보니 못하겠더라. '괜히 한다고 그랬나' 하는 후회도 했다"며 "한달 정도 발성 연습을 했다"고 말했다.

또 송원근은 "'복면가왕' 출연 후 평소 연락을 안하던 친구들에게서 연락이 왔다. 인간관계가 다시 이어졌다"고 밝혔다.

'올드스쿨' 송원근 출연에 네티즌들은 "송원근, 노래 잘하더라", "송원근, 더 좋은 작품에서 볼 수 있었으면", "송원근, 응원할게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