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강리메텍(2,73030 +1.11%)은 사업구조 개편에 따라 환경자원사업부문 영업을 정지했다고 8일 공시했다. 영업정지금액은 379억7800만원이며 지난해 매출액 대비 44.29% 수준이다.

회사 측은 "적자사업부문 영업중단으로 영업이익 개선이 예상된다"며 "환경자원사업부문 관련 자산은 매각을 진행하고 주력사업인 건설환경사업부문에 역량을 강화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민하 한경닷컴 기자 minari@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