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체능 이이경 예체능 이이경 / 이이경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예체능 이이경 폭탄 고백

배우 이이경이 여자에 대한 환상에 대해 언급했다.

이이경은 지난달 30일 올리브TV 시트콤 '유미의방' 제작발표회에서 여자에 대한 환상이 있느냐는 질문에 "누나가 있다. 누나 방에 피규어와 원피스의 배가 있는 거 말고는 별반 다를 건 없었다. 누나의 옷이 가지런히 개어져 있는 건 어머니가 한 번 왔다 가신 거다. 그래야 정리정돈이 됐다"고 말했다.

이어 이이경은 "환상이란 게 어릴 때 많이 없어진 것도 있다. 나는 누나랑 목욕을 오래 같이 했다. 2차 성장 전이었다. 여자에 대한 환상은 남자만 있는 형제집안 보다 적다. 현실을 빨리 알아버린 거 같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