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우체통 / 복면가왕 우체통 사진=mbc 방송 캡처

복면가왕 우체통

'복면가왕' 우체통이 반전 무대를 선보였다.

5일 방영된 MBC 예능프로그램 '일밤-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서는 가왕 클레오파트라에 도전하는 4인의 치열한 대결이 펼쳐졌다.

첫 번째 대결은 개그맨 고명환을 꺾고 준결승전에 진출한 '소녀감성 우체통'과 가수 이기찬을 꺾고 준결승전에 진출한 '오 필승 코리아'의 준결승 대결이었다.

먼저 무대에 오른 '소녀감성 우체통'은 백설희의 '봄날은 간다'를 선곡, 애달픈 트로트 감성을 뽐냈다.

1라운드와는 확연히 달라진 소녀감성 우체통의 목소리에 판정단들은 혼란에 빠졌다.

한편, '복면가왕'은 나이, 신분, 직종을 숨긴 스타들이 목소리만으로 실력을 뽐내는 음악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