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하나 기자 ]풍산건설이 동탄2신도시 일상 7블록에서 소형오피스텔 ‘동탄역 리치안’을 선착순 분양 중이다. 1억원대의 분양가에 중도금 무이자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오피스텔은 지하 4층~지상 13층, 1개 동, 전용면적 17~22㎡ 총 355실로 이뤄졌다. 근린생활시설은 지상 1~4층, 오피스텔은 지상 5~13층에 자리잡고 있다.

전용면적별로는 △17.93㎡ 47실 △19.89㎡ 54실 △20.60㎡ 155실 △22.72㎡ 99실 등 소형 중심으로 구성돼 있다. 이 중 37실은 테라스가 갖춰져 희소성까지 갖췄다.

오피스텔은 KTX동탄역을 비롯해 백화점, 호텔 등 상업·업무·문화·생활이 복합적으로 개발되는 광역비즈니스콤플렉스 내 있다. 편리한 생활 뿐아니라 약 21만㎡ 규모의 센트럴파크, 교육시설 등이 조성돼 있는 커뮤니티시범단지와 마주하고 있어 쾌적하고 안전한 환경도 갖췄다.
동탄2신도시의 교통의 중심지인 KTX 동탄역 초역세권 단지로 이를 통해 서울 수서역까지 18분이면 도달할 수 있다. 전국을 2시간대 이동 할 수 있다. 여기에 동탄~일산을 연결하는 GTX도 2020년 개통 예정에 있다. 단지가 도로에 접해 있어 차량 진출입이 수월하고, 경부고속도로 기흥동탄 IC와도 가까워 광역교통망을 확보하고 있다.

실내는 1~2인 가구 증가에 따라 전 실이 원룸형으로 구성돼 있다. 일부 실에는 이 일대에서 찾아보기 힘들게 테라스를 갖추고 있어 희소성도 더했다. 단지 입주민들이 편안하게 휴식을 즐길 수 있도록 옥상정원도 마련될 예정이다.

동탄역 리치안은 계약금 10%, 중도금 60% 전액 무이자 혜택을 제공해 투자자들의 비용 부담을 낮췄다. 입주는 2017년 6월이다.

모델하우스는 경기도 화성시 반송동 77의 8에 마련되어 있다. 1899-1555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