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 이서진이 김하늘에 대해 냉철한 발언을 날렸다.

지난 3일 방송된 tvN ‘삼시세끼’ 정선편에는 배우 김하늘이 게스트로 방문해 감자를 주재료로 한 옹심이를 만드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서진은 어설프게 요리하는 김하늘의 요리에 "이게 뭐냐"라며 의아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김하늘은 "진짜 맛있는거다. 믿어달라"고 말했다.

이서진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내가 봤을 때 김하늘은 굉장히 예민할 때 예민하고 굉장히 모자랄 땐 되게 사람이 모자르다"며 "확실히 매력이 있는 사람이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