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소라 인스타그램

배우 강소라가 '맨도롱 또똣' 마지막 촬영에 대해 아쉬움을 드러내 눈길을 끌고 있다.

강소라는 지난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소랑마을 잠녀 비바리", "여기서 마지막 촬영"이라는 메시지와 함께 한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강소라는 제주도 성산일출봉을 배경으로 제주 해녀로 변신한 자신의 모습이다.

특히 강소라는 뽀얀 피부와 함께 빛나는 미모를 과시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또 해녀복을 입고 팔을 높게 하늘을 향해 벌려 포즈를 취하는 등 완벽한 몸매를 과시해 더욱 눈길을 끈다.

한편, 강소라는 지난 2일 종영한 MBC 수목드라마 '맨도롱 또똣'에서 이정주 역을 맡아 열연을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