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한경닷컴 변성현 기자 / 전소민

'라디오스타' 전소민이 "가슴 성형 수술 제의 많이 받았다"고 과거 방송에서 솔직하게 털어놔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1일 MBC '라디오스타'에 게스트로 출연한 전소민이 청순한 외모와는 달리 '4차원 예능감'을 선보여 이목을 집중시켰다.

과거 전소민은 tvN '현장토크쇼 택시'를 통해 성형수술 제의를 많이 받았다고 고백한 사실이 또 한번 이목을 끈다.

당시 방송에서 오만석이 "어디 나가면 한 미모 하지 않느냐. 누구한테 미모로 밀린 적은 아직 없지?"라고 질문했다. 이에 전소민은 "나는 그런 얘기 엄청 목말라 있다"고 답했다.

이어 전소민은 "오디션을 볼 때 감독님들에게 '넌 예쁜 얼굴을 아니야. 개성있고 매력 있는 얼굴이다'라는 말을 많이 들었다"면서 "성형 제의도 진짜 많이 받았다. 코와 가슴"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