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수향 / 조수향 사진=조수향 인스타그램

조수향

배우 조수향이 셀카로 '시구 인증'을 했다.

조수향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공 던지러 가고 있어요. 날씨가 무척 더워요. 공과 함께 더위도 던지고 올게요. 이따가 봬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조수향은 1일 오후 6시30분에 시작하는 넥센과 삼성전에서 시구를 맡았다. 사진 속 조수향은 야구 유니폼을 귀엽게 소화해 매력을 한껏 뽐내고 있다.

조수향은 최근 KBS2 드라마 ‘후아유-학교 2015’에서 ‘강소영’ 역을 연기하며 많은 주목을 받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