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2TV 새 주말드라마 ‘부탁해요, 엄마'의 대본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KBS 2TV 측은 오는 8월 15일 첫 방송될 새 주말드라마 ‘부탁해요, 엄마;가 지난 29일 여의도 KBS 별관에서 진행된 대본리딩으로 첫 공식적인 일정을 소화하며 8개월간의 대장정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이날 현장에는 유진, 이상우, 김영애, 김미숙, 김갑수, 송승환, 김영옥, 오민석, 손여은, 최태준, 조보아 등 출연진과 이건준 감독, 윤경아 작가 등 스태프들이 대거 참석, 주말드라마의 위용과 훈훈함을 과시했다. 대본연습실에 도착한 배우들은 제작진이 준비한 ‘가족 인증’ 장미꽃 한 송이를 선물 받았고 ‘부탁해요, 엄마’가 만들어갈 가족이 되어 대본 리딩에 참여했다.


특히 악바리 딸 이진애 역을 맡은 유진과 그녀의 엄마 임산옥 역의 김영애, 진애의 미래 ‘시’엄마가 될 황영선 역의 김미숙은 찰떡궁합 ‘엄마딸’ 케미를 선보이며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기대케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