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진연수 기자 ] 배우 이이경(맨 왼쪽부터), 박진주, 손담비, 현우가 30일 오후 서울 신사동 CGV 청담씨네시티에서 열린 올리브TV '유미의 방'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손담비, 이이경, 박진주, 현우가 출연하는 '유미의 방'은 혼자 사는 30대 여성의 꾸밈 없는 일상을 담아낸 싱글 시트콤으로 오는 30일 첫 방송 예정이다.

진연수 한경닷컴 기자 jin90@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