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영 / 이시영 사진 = 변성현 기자

이시영

배우 이시영이 증권가 정보지(찌라시)에 실린 '성관계 동영상' 루머를 강력 부인한 가운데 과거 발언이 눈길을 끌고 있다.

이시영은 지난 2013년 방송된 MBC '황금어장-무릎팍도사'에 출연해 "데뷔하기 전 찜질방 매점에서 일을 한 적이 있다"고 밝혔다.

이어 "잘 때 무의식중에 옷을 벗는 (남자) 손님들이 많다"며 "찜질방에서 일하시는 이모들과 좋은 구경을 많이 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30일 이시영의 소속사 측은 '성관계 동영상' 루머에 대해 "강경 대응할 방침"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