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너를 사랑한 시간’에서 추수현의 상큼한 첫 등장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추수현은 6월 27일 첫 방송된 SBS 주말 특별기획 '너를 사랑한 시간'에서 풋풋하고 상큼한 항공사 새내기 승무원으로 첫 등장했다.

추수현은 첫 등장부터 새내기 승무원이라는 캐릭터에 맞게 어리버리한 모습을 보여주며 이진욱(최원 역)과 첫 만남을 그려냈다.

추수현은 비행기 안에서 진상승객에게 당하고 있는 자신을 구해주는 이진욱 (최원 역)에게 첫 눈에 호감을 느끼게 되고, 그 이후 적극적으로 이진욱에게 다가가려는 모습이 그려졌으며, 짝사랑을 시작하려는 추수현의 귀여우면서 풋풋한 모습을 통해서 시청자들의 공감을 얻을 수 있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