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K(1,3150 0.00%)는 동남아시아 진출을 위한 예치(Yechiu)그룹과의 합작 투자 결정을 취소했다고 26일 공시했다.

MPK 측은 "거래상대방인 예치그룹 측에서 미스터피자의 국제기준 로열티율을 거부, 일방적인 계약해지를 통보했다"고 설명했다.

이민하 한경닷컴 기자 minari@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