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머라이어 캐리 트위터

팝스타 머라이어 캐리와 호주 카지노 재벌 제임스 패커가 열애 중이다.

25일(현지시간) 미국 페이지식스 등 외신에 따르면 호주 출신 억만장자 제임스 패커가 팝스타 머라이어 캐리에 홀딱 빠졌다. 제임스 패커는 엄청난 선물 공세와 함께 그녀가 공연하는 곳 어디라도 직접 찾아가고 있다. 제임스 패커는 과거 모델 미란다 커와의 열애설 주인공이기도 하다.

보도에 따르면 제임스 패커는 몇주 전 머라이어 캐리를 위해 호텔 스위트룸에 수천 송이의 장미꽃을 보냈다.

앞서 두 사람은 이탈리아, 프랑스 등지에서 데이트를 해 열애설에 휩싸였다. 당시 두 사람은 팔짱을 끼고 어깨동무를 하는 등 애정을 숨기지 않았다.

한편 머라이어 캐리는 남편 닉 캐논과 이혼했다. 두 사람은 2008년 결혼했으며 2011년 4월 이란성 쌍둥이를 품에 안았다.

또 제임스 패커는 호주 카지노 재벌로 재산이 46억 달러(한화 약 5조 968억 원)에 달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