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정 박기량 / MBC 방송 캡처·DUGOUT 화보

김연정 박기량

치어리더 김연정과 박기량의 몸매가 화제다.

치어리더 김연정은 '야구계 전지현'으로 불리며, 야구팬들 사이에서도 유명하다. 특히 김연정은 볼륨감 넘치는 몸매와 섹시한 여성미로 많은 남성팬을 보유하고 있다.

박기량은 '야구여신'으로 불리는 연예인 못지않은 미모의 소유자다. 지난 2007년 울산 모비스 피버스에서 치어리더 활동을 시작해 2009년부터 롯데에서 활동 중이며, 171cm에 48kg으로 완벽한 몸매를 뽐낸다.

박기량은 지난해 7월 '가장 예쁜 한국 프로야구 대표 치어리더' 설문조사에서 라이벌 김연정 NC 다이노스 치어리더를 누르고 1위를 차지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