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산 화재

24일 마산구장 인근에서 화재가 발생해 마산구장에서 열린 NC 다이노스와 KIA 타이거즈전이 일시 중단됐다.

경기 초반 마산구장에서 약 1.5km 떨어진 용마고 근처 주택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시간이 지나면서 마산구장은 점점 뿌연 연기에 휩싸였다.

2회초 KIA 공격 시작 직전인 오후 6시56분 심판진은 경기 중단을 선언했다. 수비 위치에서 경기를 준비하고 있던 NC 선수들은 덕아웃으로 철수했다. 경기는 오후 7시6분 재개됐다.

KBO에 따르면 외부 화재로 인한 경기 중단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