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연정 "길거리 캐스팅 데뷔…애프터스쿨 소속사서" 고백

김연정 쩍벌댄스 김연정 쩍벌댄스 김연정 / 사진 =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치어리더 김연정이 걸그룹 제의를 받았다고 밝혀 화제다.

24일 방영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는 전효성, 김연정, 소유, 예정화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김연정, 예정화, 소유 등은 '시선강탈! 여름 여자'편을 위해 출연했다.

이날 김연정은 길거리 캐스팅으로 치어리더가 됐다고 밝혔다. 또한 걸그룹 제의를 받은 경험을 전했다.

김연정은 "애프터스쿨 소속사에서 제의가 왔다"며 "치어리딩과 방송을 동시에 한다면 할 수 있었겠지만 그게 아니었다"면서 연예계 데뷔를 거절한 이유를 전했다.

한편 이날 김연정은 절도있는 치어리딩으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김연정은 씨스타와 시크릿 곡에 맞춰 실력을 뽐냈다. 이에 함께 출연한 전효성, 소유, 예정화도 깜짝 놀란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