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햇살보다 눈부신 미모'

배우 김정은(39)이 재벌 2세와 열애 중이다.

24일 여성 매거진 우먼센스는 김정은의 열애 소식을 알렸다.

보도에 따르면 김정은은 훈훈한 비주얼을 자랑하는 재벌가 자제와 열애 중이다. 김정은이 MBC 주말드라마 '여자를 울려'의 빠듯한 촬영 스케줄에도 불구, 매주 금요일 남자친구의 집을 찾아 심야 데이트를 즐겼다고 밝혔다.

김정은의 한 측근은 "김정은의 열애 사실을 아는 사람이 많다. 결혼 적령기를 훌쩍 넘긴 두 사람이라 결혼이 임박했다는 소식까지 전해지고 있다"라고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