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 여성 관광객 한국인 여성 관광객 / TV조선 방송 캡처

한국인 여성 관광객 피습

미국 뉴욕 맨해튼에서 30대 한국인 여성이 흉기 공격을 받았다.

23일(현지 시각) AP 통신 등 현지 언론은 "이날 오전 11시30분쯤 한국인 관광객 임모 씨(31)가 맨해튼 42번가 공공도서관 옆 브라이언트 파크에서 나오던 중 뒤쫓아 온 흑인 남성이 휘두른 칼에 오른쪽 팔을 2차례 찔렸다"고 보도했다.

임 씨는 맨해튼의 벨류 병원에 입원해 치료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

현지 경찰은 "이번 사건이 아시아 여성을 대상으로 한 무분별한 증오범죄인지 수사중"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