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정연 눈물 고백 / 사진 = JTBC '학교 다녀오겠습니다'

방송인 오정연이 자신의 이야기를 털어놓으며 눈물을 보였다.

오정연은 JTBC '학교 다녀오겠습니다' 고양 국제고등학교 편에 출연 중 '내가 바라는 나의 모습'에 대해 에세이를 작성했다.

선생님이 틀어준 음악을 들으며 모두가 글쓰기에 집중하고 있던 그 때, 침묵이 깨진 사건이 발생했다. 글을 써내려가던 오정연이 갑자기 훌쩍이며 눈물을 흘리기 시작했던 것.

당황한 오정연이 짝이 티슈를 건네며 달랬지만 한번 터진 눈물은 발표를 시작할 때도 멈추지 않았다.

오정연은 "학창 시절부터 단 한 번도 내 마음대로 살아온 적이 없었다. 시간이 지난 지금 그게 많이 후회가 된다"며 "앞으로는 내가 원하는대로 자신을 사랑하며 살고 싶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