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는 22일 엠젠(15,7001,850 -10.54%)플러스에 현(現) 대표이사의 횡령혐의에 따른 피고발설의 사실여부와 구체적인 내용에 대한 조회공시를 요구했다. 답변시한은 오는 23일 정오까지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