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 보아 / '삼시세끼' 보아 사진=tvN 방송 캡처

'삼시세끼' 보아

'삼시세끼' 이서진이 보아를 향한 팬심을 드러냈다.

19일 방영된 tvN '삼시세끼-정선편(이하 '삼시세끼')' 에서는 보아가 게스트로 출연한 가운데 새로운 '세끼 라이프'가 시작됐다.

이날 '삼시세끼' 특별 게스트는 보아였다. 이서진은 보아가 오기 전 "보아는 TV에서 많이 봐서 연예인 같다."며 감상을 이야기했다.

이어 이서진은 보아의 등장에 만면에 보조개 미소를 띄워 웃음을 주었다. 이어 보아의 종교를 묻거나 시종일관 보아의 곁을 서성이며 말을 걸고, 벌레를 쫓는 등 팬심을 드러냈다.

tvN '삼시세끼-정선편'은 도시에서 쉽게 해결할 수 있는 '한 끼' 때우기를 낯설고 한적한 시골에서 가장 어렵게 해 보는 야외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45분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