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도연, 유상무과 키스에 대해 솔직한 마음은? / 사진=JTBC ‘5일간의 썸머’ 캡처

'5일간의 썸머' 장도연 유상무

개그우먼 장도연이 유상무에 대한 속마음을 전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JTBC '5일간의 썸머'에서는 중국 상해 놀이공원에 방문한 유상무와 장도연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장도연은 격렬한 놀이기구에 탑승해야 한다는 제작진의 말을 듣고 "우리 둘이 키스할테니까 지금 퇴근시켜달라"고 말했다. 이에 유상무가 장도연에 계속 뽀뽀를 해달라고 졸랐다.

인터뷰에서 장도연은 "처음에는 못할 게 뭐 있나 그런 생각이었다. 이미 개그하면서 두 번이나 뽀뽀를 한 적 있다"며 "사실 키스 자체의 그 의미는 '아, 난 키스를 했다' 이런 건 아니다. 그런데 그 모습이 귀엽더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