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비 윤상현 / 리리스튜디오

메이비 윤상현

배우 윤상현과 가수 겸 작사가 메이비가 2세 소식을 전했다.

18일 마이데일리는 방송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메이비가 임신 15주차다"며 "메이비는 현재 태교에 한창이다"고 밝혔다.

이어 "속도위반은 아니다. 결혼 후 곧바로 아이를 가진 것으로 보인다"며 "두 사람은 결혼 후 신혼여행을 가지 않아 허니문베이비는 아니다"고 덧붙였다.

또 다른 한 매체는 "윤상현이 메이비의 임신 소식을 알게 된 이후 주변의 많은 지인들에게 아내의 임신 소식을 전하며 기쁨을 감추지 못해 자랑도 많이 하며 행복해했다"고 윤상현의 소속사 MGB엔터테인먼트 관계자의 말을 전했다.

한편 두 사람은 올해 2월8일 결혼식을 올렸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