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산구조에서 부동산이 차지하는 비중이 가장 높다.

결국 가계지출에서 금융부채의 이자비용을 절감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다행스러운 점은 금리가 사상 최저 수준을 이어가고 있어 이자비용을 줄일 수 있는 절호의 기회가 찾아 온 것이다.

특히 아파트 경우에는 수억원대가 대부분이라서 가계지출 절감의 효과가 매우 크다.
최근 주목을 받고 있는 주택담보대출 금리비교 사이트 관계자에 의하면, 동일한 은행이라도 지점별로 금리와 조건에서 차이가 발생할 수 있다고 한다.

그 이유는 부수적인 거래 항목별로 적용되는 우대금리 때문이라고 밝혔다.

아파트 매매 잔금을 치를 예정이거나, 저금리로 대환을 원할 경우 아파트담보대출금리비교 서비스를 활용하는 것이 은행별 조건과 금리를 비교할 수 있어서 유리하다고 귀띔했다.

한경닷컴 뱅크아울렛 관계자는 “최저금리도 중요하지만, 개인별 목적과 상환 계획도 고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간단한 시세 확인만으로 모든 과정이 진행되기 때문에 개인 정보 유출 및 신용등급에도 문제가 없다”고 전했다.

상담ㆍ문의 : 1600-2599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