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진연수 기자 ] 가수 송하예가 17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나의 절친 악당들'(감독 임상수, 제작 휠므빠말) VIP 시사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류승범, 고준희, 류현경, 샘 오취리 등이 출연하는 '나의 절친 악당들'은 의문의 돈가방을 손에 넣은 지누(류승범)와 나미(고준희)가 위험천만한 상황 속에서 진짜 악당이 되기로 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오는 25일 개봉 예정이다.

진연수 한경닷컴 기자 jin90@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