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 사진 = 마리끌레르

이효리

가수 이효리의 과거 발언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2012년 이효리의 트위터에는 "오늘은 13일의 금요일이라서 가슴 큰 여자는 샤워하지 말라는 트윗을 봤어요. 언니 부디 조심하세요"라는 팬의 메시지가 게재됐다.

해당 메시지는 공포영화 '13일의 금요일'에서 육감적인 몸매의 여배우들이 샤워 중에 죽임을 당하는 것에 대해 언급한 것.

이를 본 이효리는 "흠흠. 조심해야겠군"이라고 재치있게 답변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