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처리퍼블릭은 항균 효과 99.9%의 의약외품 손 소독제인 '핸드 앤 네이처 세니타이저 겔'을 대용량인 250ml로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최근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으로 개인 위생에 대해 관심이 높아지면서 기존 휴대용 손 소독제인 '핸드 앤 네이처 세니타이저 겔' 수요가 늘었고 비치용 제품에 대한 문의가 많아 대용량 제품을 출시했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알로에, 녹차, 복숭아 등 3종으로 출시됐고 가격은 9900원이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