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현석 /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최현석

최현석이 ‘힐링캠프’에 출연, 딸바보의 면모를 드러낸 가운데 그와 딸이 함께 찍은 사진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최현석 셰프는 15일 밤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 한갗에 출연해 "제 딸이 예쁘다"며 딸바보 면모를 드러냈다.

이날 최현석은 "제 주방에 있는 직원들을 보면 드세고 음흉하다. 그런 늑대들 사이에 제 예쁜 딸이 있다고 상상만 해도 진짜 화가 난다. 절대 안 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온라인 상에 공개된 최현석과 그의 딸의 사진이 화제가 되고 있다. 사진 속 최현석과 딸은 다정하게 어깨동무를 하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최현석의 딸은 오밀조밀하고 귀여운 이목구비, 최현석 셰프를 닮아 큰 키와 인형처럼 완벽한 몸매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