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델 최소라와 이봄찬이 지난 6월 15일 영국 런던에서 있었던 버버리 프로섬 맨즈 콜렉션에서 독보적인 런웨이를 선보여 화제다.

최소라 소속 에이전시인 YG케이플러스는 영국 런던에서 진행된 2016 S/S 버버리 프로섬 맨즈 콜렉션 패션쇼에 오른 최소라와 이봄찬의 런웨이 모습을 공식 SNS를 통해 공개했다. 이번 쇼에서는 동양인으로는 유일하게 최소라와 이봄찬 만이 런웨이에 올라 화제가 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