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원컴텍은 리마코리아로부터 120억8000만원 규모의 유기발광다이오드(LED) 조명 공급계약 해지를 통보받았다고 16일 공시했다.

이민하 한경닷컴 기자 minari@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