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타공인 최고의 엔터테이너이자 행복 에너지가 가득한 예능 대세 유재석·정준하가 2015년 코카-콜라(www.coca-cola.kr) 여름 시즌 광고 모델로 발탁됐다. 두 사람은 2013년과 2014년에 이어 올해로 3년째 코카-콜라 광고 모델로 발탁돼 더욱더 유쾌하고 짜릿한 행복 스토리를 전한다.

코카-콜라는 유쾌한 매력의 유재석·정준하와 함께 유난히 더울 것으로 예상되는 올 여름 보기만 해도 상쾌하고 짜릿해지는 광고를 선보인다. 찌는 듯한 무더운 날씨 속에서 시원한 코카-콜라를 만날 때의 짜릿함과 상쾌함을 유재석과 정준하 특유의 밝고 익살스러운 표정 연기로 표현해낼 예정이다.
특히, 유재석·정준하가 MBC ‘무한도전’에서 오랜 시간 동안 함께 호흡을 맞추며 많은 웃음을 전해온 만큼 올 여름 가장 강력하고 짜릿한 행복을 전달하는 광고가 될 전망. 두 사람이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보여줬던 넘치는 열정과 긍정적인 매력으로 일상 생활 속 무더위를 날려줄 것으로 예상돼 벌써부터 많은 팬들의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광고는 6월 중순부터 온에어 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