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에서 온 셰프' 이연복, 아내에 미안해 오열 "10년간…"

'별에서 온 셰프' 이연복, 아내에 미안해 오열 "10년간…"(사진='별에서 온 셰프' 이연복 셰프 캡쳐)

'별에서 온 셰프'에 출연한 이연복 셰프가 아내에 대한 미안함에 오열해 화제다.

이연복 셰프는 지난 15일 MBC '다큐스페셜-별에서 온 셰프'에 최현석, 샘킴 셰프 등과 함께 출연했다.

'별에서 온 셰프'에서 이연복 셰프의 아내는 "10년 키운 반려견을 잃고 많이 허전했다"며 "그 때쯤 남편이 방송으로 바빠지게 시작하면서 마음 둘 곳이 없었다"고 토로했다.

이를 들은 이연복 셰프는 바쁜 일정으로 아내를 챙기지 못했다는 미안함에 눈물을 흘려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연복 셰프는 "이번에 갈라 디너쇼를 해 그 수익금으로 불우이웃을 돕기로 했다"며 "유기견 센터를 선택해 오늘 여기 기부하려고 찾아왔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이연복 셰프는 '별에서 온 셰프' 뿐 아니라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이하 힐링캠프)'에도 최현석 셰프와 함께 게스트로 출연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