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페이스북/유병재

YG와 계약한 유병재가 YG 구내식당을 언급했다.

유병재는 13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물으시는 분들이 많아서. 구내식당 밥맛은 그게 무슨 새삼스러운 것도 아니고 오늘의 핵심메뉴는 '오늘 달성해야 될 것은 이것이다' 하는 것을 밥상을 차리고 나가면 '우리의 에너지를 분산시키는 걸 해낼 수 있다'는 마음가짐을 가지셔야 될 거라고 생각한다"라는 글과 함께 구내식당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유병재는 수수한 옷차림으로 YG 사옥 내 식당에 앉아 음식을 먹고 있는 모습이다.
앞서 지난 4일 YG엔터테인먼트 측은 "유병재가 뛰어난 재치와 감각을 지닌 방송인일 뿐만 아니라 콘텐츠 제작 관련 작가로서의 활용도도 높게 인정해 영입을 결정하게 됐다"라고 유병재와의 계약 소식을 알린 상태다.

유병재 YG 계약 소식에 누리꾼들은 "유병재 대박" "유병재 성공했네" "유병재 부럽다" "유병재 대단하다" "유병재 웃기다" "유병재 박근혜 어법인듯" "유병재 재밌어 역시" "유병재 집이라니"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