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S자산관리(4,3750 0.00%)는 다음달 1일부터 7일까지 중간배당을 위한 권리주주를 확정하기 위해 주주명부를 폐쇄하기로 결정했다고 12일 공시했다. 배당액과 배당률은 추후 이사회에서 결정될 예정이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