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게인' 현영 '어게인' 현영

'어게인' 현영

방송인 현영이 ‘어게인’에 출연한 가운데 과거 5억 성형설이 눈길을 끌고 있다.

현영은 2011년 KBS 2TV ‘해피투게더’에 출연해 ‘5억 성형설’에 대해 “제 몸을 5억으로 봐주셔서 고맙지만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알려진 것처럼 그렇게까지 많이 안 들었다. 코가 300만 원, 나머지를 할인 받아서 총 600만 원 정도 들었다“고 털어놨다.

한편 현영은 11일 방송한 MBC 파일럿 예능프로그램 ‘어게인’에서 1999년 드라마 ‘왕초’에 출연했던 차인표 송윤아 박상면 이계인 등과 함께 출연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