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열 한국은행 총재는 11일 통화정책방향 관련 기자간담회에서 "금통위 위원들은 우리경제가 안정적인 성장세를 지속하기 위해선 무엇보다 구조 개혁 노력을 통한 성장 잠재력 확충이 필요하다는데 공감했다"며 "또 금리인하는 가계부채 확대 요인으로 작용하는 만큼 관련 정책당국이 가계부채 관리에 적극 대응할 필요가 있다는 견해를 밝혔다"고 전했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