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미인애 / 사진 = (주)씨네로닷컴 제공

장미인애

배우 장미인애가 운영하는 쇼핑몰이 가격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과거 인터뷰가 재조명되고 있다.

장미인애는 최근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어떤 배우가 되고 싶냐’는 질문에 “과거 고현정 선배님을 닮았다는 말을 종종 들었다”며 “지금은 이영애 선배님처럼 고상하고 아름다운 모습을 지닌 여배우가 되고 싶다”고 밝혔다.

또한 장미인애는 연기 활동에 대해 “매년 (연기를) 그만둘지 고민할 때마다 오히려 좋은 작품을 만났다”며 “이건 포기하지 말라는 뜻인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장미인애는 최근 준명품에 버금가는 쇼핑몰 의상 가격으로 논란을 빚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